[이동수의 만화사랑방] 세금 쏟아 붓는 사나이의 원맨쇼

이동수
print

자신의 치적 쌓기에 급급해하며 세금을 쏟아 붓기에 혈안이 됐던 오세훈 서울시장이
극단적 포퓰리즘의 광기 어린 무상급식반대 원맨쇼를 하고 있습니다.

서울시 의회의 뜻과 서울시 교육감의 뜻을 무시하고
불법성을 다투고 있는 가운데 주민투표제를 악용해 자신의 이미지를 높이려는 것인가요?
느닷없이 “대선에 출마하지 않겠다”더니 또다시 “시장직을 걸겠다”고 합니다.

아이들 밥 먹이는 것이 그렇게 억울했을까요?
그의 그런 삶이 행복할까요?

그러다보니 여당에서조차 오시장의 비상식적인 독단에 화를 내며, 갈팡질팡하면서
끌려가고 있습니다.
수백억 원을 쏟아 부으며 시민들을 갈등하게 만들어놓고도 더러운 눈물을 흘리는 척하며
쇼!
그러나 사람들은 알고 있습니다. 그 쇼가 자멸의 길로 가는 길임을…….
덧붙이는 글
이동수 님은 만화활동가입니다.
인권오름 제 264 호 [기사입력] 2011년 08월 23일 13:22:06
뒤로
위로